업계 뉴스


자동차 관련 기업 및 유관 기관의 주요 소식과 정보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쌍용자동차, 유럽 사이버보안 관리체계 인증 취득

KG모빌리티
2023-02-16
조회수 366

- 유럽 시장 진출 공략 확대 및 글로벌 시장 경쟁력 강화 위해 CSMS 인증 취득

- 2022년 7월 부터 신차 및 2024년 7월 부터 유럽 판매 모든 양산차는 사이버 보안 법규 충족해야

- 최고의 CSMS 구축 통해 안전한 주행환경 확보 및 탑승자 보호, 데이터 등 관리에 만전 기할 것


쌍용자동차가 유럽 시장 진출 공략 확대와 글로벌 시장 경쟁력 강화를 위해 유럽의 사이버 보안 관리체계 CSMS(이하 CSMS) 인증을 취득했다고 16일 밝혔다.


유럽경제위원회(UNECE)는 지난 2020년 7월 관련 법규(UNR155)를 제정하고 CSMS 인증을 받도록 규정하고 있으며, CSMS 체계에 따라 차량이 개발되었는지 형식승인(VTA, Vehicle Type Approval) 또한 받아야 한다.


CSMS(Cyber Security Management System)는 자동차와 전기/전자 부품 등 그 시스템에 대해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자동차의 개발과 생산, 생산 이후 단계 등 해당 차량의 전체 라이프사이클에 대한 체계적인 프로세스와 관리 시스템 구축을 요구한다.


또한, CSMS 인증(갱신)은 3년 마다 받아야 되며, 2022년 7월부터 유럽에서 판매되는 신차와 2024년 7월부터 현지에서 팔리는 모든 양산차는 사이버 보안 법규를 충족해야 한다.


이에 따라 쌍용자동차는 지난해 12월 CSMS 인증을 취득했으며, 올해 하반기까지 SUMS(Software Up date Management System)와 VTA 인증도 취득할 예정이다.


특히 쌍용자동차는 보안기술 전문업체와의 기술협력을 바탕으로 최고의 보안기술과 시스템을 갖춘 CSMS 구축을 통해 안전한 주행환경 확보는 물론 탑승자와 보행자의 안전 확보와 개인 정보 및 중요 데이터 보호 관리에 만전을 기해 나갈 계획이다.


쌍용자동차는 “자율주행차와 커넥티드카 등 자동차 기술의 고도화로 해킹이나 개인 정보 유출 방지를 위한 CSMS 등 사이버 보안 관리체계 구축은 이제는 유럽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필수 기술이 되었다” 며 “특히 CSMS는 3년 마다 갱신을 요구하고 있고, VTA 또한 차종마다 인증이 필요한 만큼 쌍용자동차 만의 체계적인 보안 관리체계 구축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다.” 라고 말했다.

0

주소: (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9, 9층 914호(종로1가,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이메일: kaja@kaja.org 
Copyright 2019 KAJA(한국자동차기자협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