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 소식


자동차 관련 기업 및 유관 기관의 주요 소식과 정보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르노코리아자동차, 중소 협력사 물품대금 조기 지급…올해 수출 감소 우려에는 “타개 방안 찾도록 노력”

르노코리아
2023-01-16
조회수 30

- 설 명절 앞두고 협력사 물품대금 앞당겨 지급…협력사 중 중소기업 총 81곳 약 170억원 규모

- 고금리 및 경기 침체 영향으로 많은 어려움 겪는 협력사들의 자금 부담 완화 위해 결정

- 홍영진 구매본부장, 최근 협력사들의 수출 지원 호소문 발표에 대해 “정부 및 유관 기관과 함께 현명하고 현실적 타개 방안 찾도록 끝까지 노력할 것”


르노코리아자동차(대표이사 스테판드블레즈)가 중소 부품협력사에 물품대금 약 170억원을 1월 18일에 조기 지급하며 협력사와의 지속 가능한 미래 성장에 기여할 예정이다. 또한 협력사들의 올해 수출 감소 우려에 대해서도 정부 및 유관 기관과 함께 타개 방안을 찾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르노코리아자동차의 물품대금 조기 지급은 설 명절을 앞두고 협력사 중 중소기업 81곳을 대상으로 예정된 지급일보다 최대 7일 앞서 진행된다. 르노코리아자동차는 고금리 및 경기 침체 영향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사들의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조기 지급을 결정했다.


르노코리아자동차는 협력사들과의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의 일환으로 명절 전 물품대금 조기 지급 정책을 꾸준히 이행해오고 있다. 최근 5년 동안 명절 전 조기 지급 대금 규모는 약 1650억원에 달한다.


또한 르노코리아자동차 홍영진 구매본부장은 최근 르노코리아자동차협력업체협의회에서 생존을 위한 수출 지원 호소문을 발표한 것에 대해 “지난 해 르노코리아자동차와 협력업체가 함께 이루어 낸 큰 수출 성과에도 불구하고 많은 협력업체들이 최근 자동차 전용선박 확보난과 높아진 수출 물류비로 인해 올해 수출 실적 감소를 우려하고 있다”며, “르노코리아자동차는 물품대금 조기 지급 사례처럼 협력업체들과 함께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이번 사안에 대해서도 정부 및 유관 기관과 함께 현명하고 현실적인 타개 방안을 찾도록 끝까지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르노코리아자동차는 2024년 출시를 준비 중인 친환경 신차의 부품 국산화율 목표를 60% 이상으로 설정하고 협력업체들과 부품 개발 협업을 진행 중에 있다. 특히 업계 최고 수준의 첨단 기능 탑재가 예정된 이번 신차 개발에 있어 협력업체들이 친환경 및 첨단 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많은 투자를 진행 중이다. 또한 르노코리아자동차는 중소 협력사의 경영 안정에 도움을 주는 하도급 거래 공정화 교육, 2, 3차 협력 업체까지 상생결제시스템 확대 정책 등 다양한 상생 문화 확산 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0

주소: (031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19, 9층 914호(종로1가, 르메이에르 종로타운)
이메일: kaja@kaja.org 
Copyright 2019 KAJA(한국자동차기자협회). All rights reserved